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내용

"4차 국가철도망 사활"..10년 뒤 미래 좌우
정치 2021.01.18 강동일
- +
키보드 단축키 안내 단축키를 통해 영상을 키보드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키보드 단축키 안내
재생/일시중지 전환 스페이스 바
10초 이전/다음으로 이동 방향키 왼쪽/오른쪽
음량 올리기/내리기 방향키 위/아래
음소거 전환 M
SNS 공유 접기
【 앵커멘트 】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이 올해 4월 윤곽을 드러낼 예정인 가운데 광주시와 전남도가 사활을 걸고 있습니다.

KTX 전라선과 달빛 내륙 고속철도를 비롯해 광주와 인근 지자체를 잇는 광역철도망 사업은 이번에 꼭 포함되야 할 사업으로 꼽히고 있습니다.

서울방송본부 강동일 기잡니다.

【 기자 】
10년 단위로 작성되고 5년마다 수정되는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은 우리나라 최상위 철도 교통계획입니다.

계획에 포함될 경우 수 조원의 예산이 투입돼 도시 접근성에 큰 변화를 가져옵니다.
---

올해 4월 윤곽이 드러날 4차 국가철도망 계획에 광주·전남이 포함시키려고 사활을 걸고 있는 사업은 전북 익산 ~ 여수를 잇는 KTX 전라선 고속화 사업과 광주 ~ 대구 간 달빛내륙철도, 그리고 광주와 나주, 광주와 화순을 연결하는 광역철도망 사업 등 4갭니다. (OUT)

특히, 지난 2019년 KTX 전라선 이용객은 650만 명에 달해하지만 시속은 120km에 불과합니다.

서울에서 여수까지 3시간이 넘게 걸리는 저속철인 KTX 전라선의 고속화는 어느 때보다 시급한 상황입니다.

▶ 인터뷰 : 김회재 / 더불어민주당 여수을 국회의원
- "국토부에서 용역 중인데요. 거의 마무리 단계인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국토부도 그렇고 용역 진행하는 곳에서도 긍정적인 신호가 보이고 있습니다."

달빛 내륙철도가 건설되면 광주와 대구를 1시간 내에 오갈 수 있고, 출발점인 광주역 활성화에도 영향을 주게 됩니다.

광주와 화순을 잇는 12km, 광주와 나주를 연결하는 32km 광역철도망 구축 사업은 화순 전남대병원과 혁신도시 이용객은 물론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꼭 포함돼야 할 사업입니다.

고속철 도입으로 고속도로 보다 훨씬 각광을 받는 있는 국가철도망.

▶ 스탠딩 : 강동일
- "이 계획에 포함되느냐에 따라 광주와 전남의 10년 뒤 미래가 달려 있습니다. kbc 서울방송본부 강동일입니다."

kbc 방송프로그램, 지역민과 함께하는 k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