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내용

'시도 통합' 일단락..광주전남연구원 주도 연구 착수할 듯
정치 2020.10.16 이계혁
【 앵커멘트 】
행정을 통합하자는 이용섭 시장의 제안에 김영록 지사가 통합은 민선 8기에 맡기고 일단 관련 연구 분석이 우선이라고 답하면서 시·도의 입장은 어느 정도 정리된 모양새입니다.

광주전남연구원 주도로 통합 방식과 효과, 절차에 대한 연구가 우선 시작될 것으로 보입니다.

이계혁 기자의 보도입니다.

【 기자 】
행정통합을 당장 추진하기보다는 일단 관련 연구와 의견 수렴이 우선이라는 게 김영록 지사의 입장입니다.

▶ 싱크 : 김영록/전라남도지사
- "연구를 맡아 수행하면서 우리 시도민들의 의견을 충분히 들어야 된다"

이에 대해 이용섭 시장은 일단 통합 이야기가 시작됐다는 점에 의미가 있다면서 여러 대안을 논의하자고 말했습니다.

▶ 싱크 : 이용섭/광주광역시장
- "이건 전문성이 필요하기 때문에 전문가님들의 도움을 받아야 된다"

이에 따라 일단 광주전남연구원 주도로 관련 연구가 시작될 것으로 보입니다.

대구·경북의 행정통합, 부산·울산·경남의 경제권 메가시티 모델 등 여러 방식의 통합이 전반적으로 검토될 전망입니다.

전남도가 제안한 의견 수렴을 위한 민간 차원의 기구도 구성될 수 있습니다.

▶ 인터뷰 : 서준교 / 전남대 행정학과 교수
- "일단 공론의 장이 많이 일어나야겠죠. 시민 대표들이라든지 지역 대표들이 모여서 토론을 하고.."

광주·전남 통합 문제에 대한 시도의 입장은 일단 어느 정도 정리된 모양새,

이달 안에 있을 이용섭 시장과 김영록 지사의 회동 이후 향후 관련 논의는 더욱 구체성을 띨 것으로 전망됩니다.

kbc 이계혁입니다.

kbc 방송프로그램, 지역민과 함께하는 k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