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내용

민주당 "국민, 민생을 위해 하나가 되겠다"
정치 2022.06.24 10:43 이상환
- +
키보드 단축키 안내 단축키를 통해 영상을 키보드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키보드 단축키 안내
재생/일시중지 전환 스페이스 바
10초 이전/다음으로 이동 방향키 왼쪽/오른쪽
음량 올리기/내리기 방향키 위/아래
음소거 전환 M
SNS 공유 접기
1656024523_1_m.jpg

1박 2일 워크숍을 진행한 더불어민주당이 "오직 국민, 오직 민생을 위해 하나가 되겠다"는 결의문을 발표했습니다.

민주당은 결의문을 통해 "유능하고 겸손한 민생정당으로 다시 태어나겠다. 변화와 개혁을 주도하며, 중산층과 서민의 권익을 적극 대변하는 겸손한 민생정당으로 거듭나겠다"고 다짐했습니다.

이어 "가짜 민주주의와 신수구냉정 세력과 무섭게 싸워나가는 강력한 야당이 될 것"이라며 "청년의 가치와 요구를 적극 반영하도록 당 체절을 전면적으로 바꾸고 노동자, 농민을 비롯한 다양한 계층을 소통을 강화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특히 "국민들이 아직까지 민주당에 전폭적인 신뢰와 지지를 보내주지 않고 있다. 철저히 반성하면서 뼈를 깎는 치열한 자기 혁신을 통해 국민의 신뢰를 다시 복원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출범 46일을 맞은 윤석열 정부에 대해서는 "비상한 각오로 특단의 비상대책을 강구해야 할 때, 전 정부와 특정인사에 대한 먼지털이식 정치수사, 표적수사에 올인하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그러면서 "지금까지 쌓아올린 자랑스러운 가치와 위업이 훼손되고 있음을 목도하고 있다. 시대는 지금 정치가, 민주당이 해야 할 일이 무엇인가를 묻고 있다"고 했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은 어제(23일)부터 1박 2일로 충남 예산 리솜리조트에서 국회의원 워크숍을 열고 당 혁신 방안 등을 논의했습니다.


[사진 : 연합뉴스]

이상환 사진
이상환 기자
shlee81@ikbc.co.kr
슬기로운 안심여행 전남이어라 - 남도여행길잡이 G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