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내용

탄소중립도시 광주, 위기대응 기본조례 제정 논의
정치 2022.01.14 09:46 이형길
- +
키보드 단축키 안내 단축키를 통해 영상을 키보드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키보드 단축키 안내
재생/일시중지 전환 스페이스 바
10초 이전/다음으로 이동 방향키 왼쪽/오른쪽
음량 올리기/내리기 방향키 위/아래
음소거 전환 M
SNS 공유 접기
시의회.jpg
광주광역시 기후위기대응 기본조례 제정 논의가 본격화 되고 있습니다.

광주광역시의회는 '2045 탄소중립 에너지 자립도시 광주' 목표달성을 위한 제도적 근거 마련 토론회를 개최했습니다.

지난해 9월 국회에서 통과된 탄소중립 기본법 후속 조치입니다.

토론회는 김광란 시의원(광주시의회 그린뉴딜특위위원장)이 좌장을 맡았으며, 김태호 단장(광주광역시 탄소중립연구지원단)이 발제 했습니다.

김태호 단장은 발제를 통해 "탄소중립사회로의 전환을 위해 지역의 성장동력 확충, 일자리 창출, 기후위기 적응 시책 시행으로 취약해질 수 있는 계층ㆍ부문ㆍ지역 보호를 통해 기후위기와 사회적 불평등을 동시에 극복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 고 주장했습니다.

김 의원은 "조례제정을 통해 기후위기대응에 필요한 사항을 규정하려고 한다"면서 "광주의 탄소중립사회로의 정의로운 전환을 위한 정책에 일관성과 지속성, 속도감을 담아내겠다"고 밝혔습니다.
이형길 사진
이형길 기자
road@ikbc.co.kr
슬기로운 안심여행 전남이어라 - 남도여행길잡이 G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