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내용

'목포 부동산 투기' 손혜원 前의원, 벌금형으로 감형
사회 2021.11.25 16:00 정경원
- +
키보드 단축키 안내 단축키를 통해 영상을 키보드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키보드 단축키 안내
재생/일시중지 전환 스페이스 바
10초 이전/다음으로 이동 방향키 왼쪽/오른쪽
음량 올리기/내리기 방향키 위/아래
음소거 전환 M
SNS 공유 접기
비공개 정보를 이용해 목포 지역 부동산을 투기한 혐의로 재판이 넘겨진 손혜원 전 의원이 2심에서 벌금형으로 감형됐습니다.

서울남부지법은 목포시부터 도시재생 사업계획이 담긴 비공개 자료를 받은 뒤 차명으로 도시재생 사업구역이 포함된 토지와 건물 등 14억 원 상당을 사들인 혐의로 기소된 손 전 의원에 대한 항소심에서 징역 1년 6개월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벌금 천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항소심 재판부는 손 전 의원이 목포시로부터 받은 자료의 비밀성은 인정되지만, 시세차익을 얻기 위해 매입한 것으로는 볼 수 없다며, 부패방지법 위반 혐의를 무죄로 판단했습니다.
정경원 사진
정경원 기자
jeong3244@ikbc.co.kr
슬기로운 안심여행 전남이어라 - 남도여행길잡이 G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