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내용

근로정신대 시민모임, 미쓰비시 압류자산 매각 추진
사회 2019.07.16 최선길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들이 교섭 요청에 응하지 않은 미쓰비시 압류자산 매각을 추진합니다.

근로정신대 할머니와 함께하는 시민모임 등 시민단체들은 지난해 11월 대법원 확정판결 이후 미쓰비시 측에 세 차례나 교섭을 요청했지만 이뤄지지 않았다며 더 이상 압류자산 매각절차를 미룰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강제징용 피해자 측이 압류한 미쓰비시 중공업 소유의 한국 내 자산은 상표권 2건과 특허건 6건으로, 법원이 매각명령을 내릴 경우 경매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kbc 방송프로그램, 지역민과 함께하는 k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