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내용

8월 이후 광주 확진자 4명 중 1명 '외국인'
사회 2021.09.15 17:47 정경원
- +
키보드 단축키 안내 단축키를 통해 영상을 키보드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키보드 단축키 안내
재생/일시중지 전환 스페이스 바
10초 이전/다음으로 이동 방향키 왼쪽/오른쪽
음량 올리기/내리기 방향키 위/아래
음소거 전환 M
SNS 공유 접기
지난 8월 이후 광주에서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 4명 중 1명은 외국인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광주시 감염병관리지원단에 따르면, 지난 달 1일부터 지난 13일까지 광주에서 발생한 확진자 1076명 가운데 27.8%인 299명이 외국인으로 집계됐습니다.

이 가운데 해외유입은 27명인 반면, 나머지 272명은 지역 내 거주 중인 외국인들이었는데, 종교 예배당과 물류센터를 중심으로 98명의 확진자가 발생했습니다.

오늘 광주에서는 7명, 전남에서도 초등학생 2명 등 7명이 추가 확진됐습니다.
정경원 사진
정경원 기자
jeong3244@ik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