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본문내용

시민단체 "부정한 카르텔 의혹..엄정 수사 촉구"
사회 2021.06.10 이형길
- +
키보드 단축키 안내 단축키를 통해 영상을 키보드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습니다.
키보드 단축키 안내
재생/일시중지 전환 스페이스 바
10초 이전/다음으로 이동 방향키 왼쪽/오른쪽
음량 올리기/내리기 방향키 위/아래
음소거 전환 M
SNS 공유 접기
시민단체가 광주 학동 건물 붕괴 매몰사고와 관련해 불법 하도급 의혹이 있다며 엄정한 수사를 촉구했습니다.

참여자치21은 성명을 통해 "원래 철거 비용으로 책정된 예산은 3.3㎡당 28만원이었지만, 실제는 조합과 유착한 이들이 뒷돈을 챙기는 과정에서14만원 선으로 준 정황이 있다며 사실이라면 부정한 카르텔이 사고의 원인"이라고 주장했습니다.

광주경실련도 성명을 내고 "이번 참사도 절차와 규정 미준수, 감리부재 등에 따른 인재로 의심된다며 붕괴 사고 관계자 전원을 구속 수사하라"고 촉구했습니다.